kbo 2014

kbo 2014 - 개요

글쓴이 : 4AZFWBX2767 회

kbo 2014 - 설명



kbo 2014 있는게 보였다. 안개 때문에 잘 보이지 않아서 마치 불쑥 지면에서 솟아
오르는 것처럼 보일 정도였다. 나는 얼른 말을 세우면서 외쳤다.
"뭐야?! 위험하잖아!"
"윽!" kbo 2014


과연 뒤에서 달려오던 펠리시아 공주는 말을 멈추면서 당황해 했다. 스텔
라의 말굽이 땅에서 치이익 끌리면서 공주가 계속 kbo 2014 딸려나갔지만 나는 도
중에 그녀의 망토를 잡고 반대쪽 팔로 나뭇가지를 잡았다. 그러자 나뭇가
지가 팽팽히 당겨지면서 그녀가 도중에 멈춰설 수 있었다. 망토가 좀 찢


어지긴 했지만 그 정도면 양호하지.
"켁켁! 아... 음. 아니 도대체 kbo 2014 무슨 짓이냐?!"
공주님. 사람 앞에서 기침하다가 이제와서 폼을 잡아도 위엄이 생기진 않
는 다오. 흠흠흠. 뭐 그렇게 기침을 하게 만든 장본인이 나지만.
"멈춰서시오. 지금 이 곳은 일반인들은 출입할 수 없소!" kbo 2014


"뭐? 어째서?"
펠리시아 공주는 바로 공주라는 신분을 노출하지않고 그들에게 그렇게 물
어보았다. 일단 이 병사들의 정체도 잘 모르는 것이다. 전에 보았듯이 이
미 백계백작 린드버그가 로스트 프레일의 맴버로서 놀들에게 협력하고 있
었으니 왕국 병사라고 해서 믿을 수 kbo 2014 있는 게 아닌 것이다.

kbo 2014
 <b>kbo 2014</b>
kbo 2014


"에... 당신들 정말 모른단 말이오? 이 미스트레어는 지금 포위 중이오.
보디발 전하께서 그 빌어먹을 여자를 내놓지 않아서 문제 아니오."
병사 중 입이 좀 싼 녀석이 그렇게 말했다. 그러자 옆의 병사가 귓속말을
했다. kbo 2014
"닥쳐 이 자식아! 아무리 그래도 왕녀야!"


"원~참. 이제 적국 왕녀인데 kbo 2014 뭘! 빌어먹을 건 빌어먹을 것이고 쌍것은 쌍
것이제."
"...." kbo 2014
그 순간 펠리시아 공주는 이를 악물고 병사들에게 외쳤다.

kbo 2014
 <b>kbo 2014</b>
kbo 2014


"길을 비켜라! 미천한 것들! 네놈들이 지금 누구를 kbo 2014 가로막고 있는 줄 아
느냐?!"
"하..."
그런데 그때 겨우 다가온 장교 한 명이 펠리시아 공주를 보고 외쳤다.
"페... 펠리시아 공주님!? kbo 2014 안됩니다!"

kbo 2014
 <b>kbo 2014</b>
kbo 2014


"비켜!"
그러나 공주는 보디발 왕자 때문에 kbo 2014 정신이 나갔는지 칼을 뽑아들고 병사
들에게 휘둘렀다. 병사들은 깜짝 놀라서 물러나 피했지만 감히 반격을 내
려고 하지 못했다. kbo 2014 상대가 공주란 것은 알았을테니까.

kbo 2014
 <b>kbo 2014</b>
kbo 2014


"안돼! 공주님을 막아!"
병사들 사이로 날카로운 비명이 터져나왔다.
"강행돌파! kbo 2014 죽여도 괜찮아!"

kbo 2014
 <b>kbo 2014</b>
kbo 2014


펠리시아 공주는 자국의 병사인데도 그렇게 외치고 앞으로 달려들었다.
나는 뒤의 마차를 바라보곤 이를 악물고 앞으로 달려나갔다. 펠리시아 공
주야 실력이 얼마 안되지만 문제는 킷이다! 킷이 칼을 휘두르면 이 근처 kbo 2014
는 피바다가 되고 말 것이니까. 그런데 그때 킷보다 워로드가 먼저 마차
에서 뛰어내리더니만 앞을 막는 병사들을 두꺼운 다리로 kbo 2014 뻥 걷어차서 길


옆으로 치워버렸다. 그리고 우렁찬 기합소리와 kbo 2014 함께 통나무로 짠 바리케
이트를 번쩍 들어서 옆으로 던져버렸다. 와장창 하는 소리와 함께 바리케이트는 그 충격을 이기지 못하고 박살나 kbo 2014 버렸다.
"후!"워로드도 킷이 살인을 하는 걸 막기 위해서 그랬구나. 나는 그런 그를 보 kbo 20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