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어리그라이브

프리미어리그라이브 - 개요

글쓴이 : BXHB07GH1051 회

프리미어리그라이브 - 설명



프리미어리그라이브 아다닌 프리미어리그라이브 거야?
"한번 설득 해보죠. 레이스 붕대에 대한 보답으로."
나는 그렇게 말하고 몸을 일으켰다. 뭐 공주를 킷이랑 만나게 ㅎ는 것도


재미있을 것 같지? 나를 이식하겠다느니 하는 녀석들에게도 한방 단단히
먹일 수 있고. 물론 재수없으면 킷이랑 니나가 야반도주를 해서 에스페란
자와 제국의 관계가 틀어질 수 있지만, 프리미어리그라이브 그것은 그것 나름대로 좋다. 니나

프리미어리그라이브
 <b>프리미어리그라이브</b>
프리미어리그라이브


가 희생해서까지 제국과의 관계를 지켜야 할만큼 에스페란자가 가치있는
것도 아니니까. 물론 프리미어리그라이브 에스페란자에 목숨을 거는 사람들도 많이 있지만 그
래도 니나가 행복해지기 위해서 에스페란자를 버린다면 당연히 응원해줘
야 한다. 그런 일이 일어나기엔 킷이 너무 정떨어지는 녀석이란게 문제지
만.


"그나저나 언제 가는 겁니까?" 프리미어리그라이브
"오늘 저녁, 무도회를 하고 새벽에 승선할 거에요."
니나는 그렇게 말하고 서글픈 표정을 지어 보였다. 기억을 잃고 라이오니


아를 떠돌다 겨우 돌아온 고향에서는, 바로 그녀를 정략결혼에 이용하기
위해 내쳤다. 물론 그 동안 프리미어리그라이브 예절공부니 교양공부니 그런걸 많이 했겠지.
그래서 저렇게 지친 표정을 짓고 있는 것 일테고.

프리미어리그라이브
 <b>프리미어리그라이브</b>
프리미어리그라이브


그럼 오늘 하루밖에 시간이 없군. 빌어먹을. 나는 그렇게 투덜거리고 일
어났다. 프리미어리그라이브 뭐 상처를 치료할 시간을 벌었으니까 더 이상 이곳에 있을 필요
는 없지.

프리미어리그라이브
 <b>프리미어리그라이브</b>
프리미어리그라이브


"그럼 갑니다."
"아니. 지금 성 프리미어리그라이브 근처에는 사람들이 득시글거릴텐데... 괜찮겠어요?"
"다 방법이 프리미어리그라이브 있으니까 그러는 거죠."
나는 그렇게 대답하고 창 밖으로 뛰어내렸다. 그리고 날개를 펼쳐서 단숨


에 왕성밖으로 벗어났다. 프리미어리그라이브
사실 달아나면 끝날 일이다. 싸울 필요도 없다. 날개를 펼치고 날기 시작
하면 나는 이 세상의 어떤 생물보다도 빠르다. 나는 질풍노도로 전장을
유린하는 전차보다 빠르고, 명예로운 외침과 함께 적진에 돌격하는 기사
들보다 빠르다. 프리미어리그라이브 인간들이 따라와서 잡을 수 있는 상대가 아닌 내가 인간

프리미어리그라이브
 <b>프리미어리그라이브</b>
프리미어리그라이브


들과 상대해서 싸움을 한다는 것은 노력과 시간을 잡아먹는 학살이다. 학
살을 하면서 프리미어리그라이브 '내가 얼마나 힘든 줄 알아?' '나도 힘들어~ 너희도 무기를
들고 있으니까 목숨을 걸고 있는 건 마찬가지다!' 라고 하는 것은 어린애
에게 U자형 컴뱃 나이프(나이프를 잘쓰는 프리미어리그라이브 자가 아니면 치명상을 입히기

프리미어리그라이브
 <b>프리미어리그라이브</b>
프리미어리그라이브


힘들다)를 프리미어리그라이브 들려주고 죽여버리는 것과 마찬가지다. 무엇보다도 에스페란자
가 버티지 못한다면 보디발이 이 세계를 뒤흔들 것이다. 어쩌면 파멸시킬
지도 모르지.


그러나 나는 지금 할 일이 있다. 킷을 찾아서 니나와 만나게 해주는 프리미어리그라이브 것.
그리고 소드 블래스터를 얻어야 한다. 그렇지 못하면 보디발에 대항할 수있는 수단은 없다고 봐도 무방하다. 캐스윈드가 나에게 마법을 걸어두어 프리미어리그라이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