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사이트

알바사이트 - 개요

글쓴이 : C25N9EDU763 회

알바사이트 - 설명



알바사이트 것도 아니니까. 나는 다리 위로 올라섰다. 비상이 걸려서 꽤 많은 병사들
이 이곳으로 움직이는게 느껴졌다. 루피네저드는 나를 보고 묘하게 웃었
다.
"자 그러면...달리기 빠르십니까?" 알바사이트

알바사이트
 <b>알바사이트</b>
알바사이트


"꽤." 알바사이트
"그거 좋군요. 갑시다."
그는 그렇게 말하고 정말 빠르게 달려가기 시작했다. 나는 얼른 그의 뒤
를 따라 달렸다. 병사들이 뒤에서 알바사이트 머라고 떠드는 소리가 들려왔지만 루피
네저드는 꿋꿋하게 달려서 비밀통로의 입구로 나를 안내했다. 역시 이전

알바사이트
 <b>알바사이트</b>
알바사이트


에 내가 이용했었던 비밀통로다. 내가 그안으로 뛰어들어가자 문 댄서는
비밀통로의 입구를 폐쇄하고 나에게 말했다.
"제가 도울 수 있는 건 여기까지입니다. 아무래도 알바사이트 보디발왕자나 팔마교단
이 당신을 노리고 있는 것 같은데 이이상 관여하면 미운털이 박히거든요.
그 경우는 적어도 이 라이오니아에서 문 스트라이더스를 철수해야 하니까


요."
"문 스트라이더스?"
"저희 알바사이트 길드입니다."


루피네저드는 그렇게 말하고 나에게 인사를 했다.
"그럼 전 알바사이트 이만."
"아 고마워요. 돈한푼 안생기는데 이렇게 도와주다니."
"뭘요. 알바사이트 이건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입니다."
그는 그렇게 말하고 수염을 쓰다듬더니 그림자 속으로 몸을 숨겼다. 나는

알바사이트
 <b>알바사이트</b>
알바사이트


비밀통로에서 사라져 버린 그를 바라보곤 한동안 알바사이트 멍하니 서있다가 정신을
차렸다.
"이럴 때가 아니지. 젠장. 가야겠다."

알바사이트
 <b>알바사이트</b>
알바사이트


지금 이순간에도 메이파의 목이 알바사이트 떨어졌을지 붙어있을지 모른단 말야. 나
는 그렇게 생각하고 비밀통로의 앞을 알바사이트 달려나갔다. 그러자 역시 전에 들어
갔던 라이언즈 캐슬 외곽부의 하수도로 나왔다. 이 비밀통로는 겉으로 보기엔 쥐한마리 지나기 힘들 것 같은 하수도지만 실제로는 환상주문으로위를 덮어놓았을 뿐이고 사람하나가 지나가기에 충분한 터널인 것이다. 알바사이트

알바사이트
 <b>알바사이트</b>
알바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