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룸싸롱

부산룸싸롱 - 개요

글쓴이 : WRR2MHQQ684 회

부산룸싸롱 - 설명



부산룸싸롱 에스페란자에서는 보디발을 그렇게 부르고 있었다. 하긴 그럴테지. 이제
는 마왕이라는 말도 제법 어울릴 정도로, 그만큼의 연륜이 쌓인 것 같았
다. 부산룸싸롱


"그럼 우리들 지는 거야? 벌써 적들이 그렇게 진출하다니. 글리실 강 그
대로 따라가면 바로 시타델 솔까지 직행할 수 있잖아?"
"그게 문제가 아냐. 우리 집이 글리실 유역에 있는데 말야."
"젠장. 빌어먹을 라이오니아 놈들, 부산룸싸롱 이놈들 인간인가?"

부산룸싸롱
 <b>부산룸싸롱</b>
부산룸싸롱


사정을 잘 알지 못하는 군, 흥. 먼저 에스페란자가 비겁한 수를 써서 라
이오니아를 들쑤셔 놓았다고. 뭐 엄밀히 따지면 라이오니아가 에스페란자
를 강점한 뒤 여러 가지 일을 벌인 게 먼저랄 수도 있겠지만. 뭐 이들의
심정이 이해가 안가는 건 아니지만 나도 라이오니아 인간이어서 그런지
그다지 듣기 좋진 않다. 부산룸싸롱 어차피 전쟁을 시작한 이상 인권 유린이네 악랄

부산룸싸롱
 <b>부산룸싸롱</b>
부산룸싸롱


하네 하고 수단을 가지고 욕하는 건 잘못되지 않았나? 서로서로 부산룸싸롱 안 좋은
수단 쓰는 건 마찬가지인데.
"됐어. 우리에겐 로그마스터가 있다고 하잖아."
"윽?"
나는 깜짝 놀라서 그말을 한 녀석을 바라보았다. 로그마스터라니 뭔 소리

부산룸싸롱
 <b>부산룸싸롱</b>
부산룸싸롱


야?
"로그마스터? 정말 있었어?" 부산룸싸롱
"그러고 보니까 최근 들어서 다시 나타났다고 하던데."
"아 지금 라이오니아 곳곳에서 파괴와 암살을 일삼나봐. 우리편이라고 봐
도 확실하지. 이번에 진군이 그나마 글리실 유역에서 멈춘것도 로그마스

부산룸싸롱
 <b>부산룸싸롱</b>
부산룸싸롱


터가 암살을 해서 그렇다던데?"
"와아. 역시." 부산룸싸롱
사람들은 부산룸싸롱 그렇게 말하고 있었다. 에. 로그마스터라니. 그렇다면 디모나
윈드워커인가? 나는 그렇게 생각하고 이를 악 물었다. 쳇. 그 여자는 도


대체 뭔 생각이지? 이제는 라이오니아를 적으로 두고 싸우는 것인가? 에스페란자에 붙어서? 나는 그렇게 생각하다가 문득 이상한 느낌을 받았다.'그래도 어떻게 부산룸싸롱 보디발에게 잡히지는 않은 모양이군?'
쳇... 이런 빌어먹을. 나는 왠지 알지 못할 복잡한 심정에 이를 갈았다.기쁘다고 해야 할지, 화난다고 해야 할지. 하지만 나는 내색은 하지 않고 부산룸싸롱

부산룸싸롱
 <b>부산룸싸롱</b>
부산룸싸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