룸 살롱

룸 살롱 - 개요

글쓴이 : 23SLVFQG1245 회

룸 살롱 - 설명



룸 살롱 도 좀 당황스러워 하는 것 같았다. 보이지 않아서 확인해볼순 없지만.
"크윽! 메키드 게힌놈!"
이번엔 내 발밑이 갈라지더니 안에서부터 뜨거운 푸른 불꽃이 확 피어올
랐다. 나는 깜짝 놀라서 방어할 태세를 갖추었지만 불꽃의 기둥이 삽시간
룸 살롱 에 나를 휘감아버렸다. 그런데...멀쩡하네?

룸 살롱
 <b>룸 살롱</b>
룸 살롱


"조...좀 덥나?"
나는 그렇게 중얼거렸다. 그순간 열받은 유골로스가 달려드는지 쿵쿵 하
룸 살롱 는 발소리가 가까워져 온다.

룸 살롱
 <b>룸 살롱</b>
룸 살롱


"윽!" 룸 살롱
나는 직감적으로 날아오는 방향을 포착하곤 앞으로 뛰어들며 시미터를 찔
렀다. 퍽 하는 소리와 함께...에. 시미터가 수십토막으로 부러졌다. 아니
부러졌다기보다는 깨졌다는 표현이 훨씬 시의적절하다.
"우아아악!"


나는 그대로 튕겨날아가 지면에 여러차례 굴러야 했다. 내가 굴렀다는건
그저 세상이 도니까 그렇게 인식했을뿐, 나가떨어지는 동안은 제정신이
아니였다. 그렇게 지면을 수차례 구르다 겨우 멈춰서보니 속이 울렁거리
룸 살롱 고 전신의 뼈가 으스러진 듯 시큰거린다.


룸 살롱 "으오오!"
그순간 갑자기 워로드의 함성같은 소리가 들려온다. 그리고 유골로스역시
포효하면서 맞선다. 소리로만 들려서 잘 모르겠군. 나는 몸을 일으켜보려 룸 살롱
고 노력해보았다. 한동안은 전신에 힘도 들어가지 않는다.
"으으윽...."

룸 살롱
 <b>룸 살롱</b>
룸 살롱


두 번다시 악마랑 싸우진 않을거야. 음. 거참. 킷이 베어서 룸 살롱 다죽어가는
악마한마리인데도 이많은 사람들이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다. 나는 간
신히 몸을 일으켜서 주위를 둘러보았다. 으... 워로드가 보이지 않는 유


골로스를 상대로 분전하는 것 같은데 무슨 시뻘건 염료통에 들어갔다 룸 살롱
온것처럼 전신이 피투성이였다. 그리고 공주는 단한발에 채여서 내쪽으로
날아온...에?


룸 살롱 -퍽!
으아아악! 가...갑옷덩이가 날아왔어! 젠장! 나는 다시 지면을 굴러 나동
그라졌다. 속에서 피비린내가 올라온다.
"우엑!"

룸 살롱
 <b>룸 살롱</b>
룸 살롱


토해보니까 피가 한됫박은 됨직하다. 젠장. 핏덩이가 너무 엉겨있어서 보
고있자니 마치 살점이나 심장을 토해낸 것 같다. 나는 간신히 몸을 일으
룸 살롱 켰다.

룸 살롱
 <b>룸 살롱</b>
룸 살롱


룸 살롱 "...."
원래대로라면 이럴때도 공주의 안부를 묻는게 원칙이겠지만 이렇게 두들
겨 맞고 보니 그러고 싶은 기분이 싹 가신다. 그런데 그때 나는 바닥에
룸 살롱 떨어진 카타나를 발견했다.


"어?" 룸 살롱 지금 저놈은 워로드랑 싸우느라 정신이 없는 것 같은데? 해볼까? 나는 바
닥에 떨어진 킷의 카타나를 조심스럽게 쥐었다. 헤...이거 미스릴 카타나 잖아? 미스릴로 카타나를 만들다니 갑자기 숙연해진다. 아! 카타나는 금 속을 단조해서 룸 살롱 펴넓힌다음 접는 방법으로 제련해서 최소한 50번에서 100
룸 살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