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아로마

강남아로마 - 개요

글쓴이 : K3EJT8AK872 회

강남아로마 - 설명



강남아로마 염마대전보다도 더 전에 이 세상을 지배한 강남아로마 귀신의 종족?"
"워로드는 뭔가 알고 있나 보군?"
킷이 그렇게 물어보자 워로드는 놀라서 말하기 시작했다.
"그럼요. 그건 정말 오래 전에 내려오는 괴물같은 강남아로마 귀신들입니다. 그런데


그런 걸 잡다니." 강남아로마
확실히... 아담카드몬 전설에 보면 태초에 샤다이로부터 태어난 아담카드
몬은 인간들의 시조가 되고 그때 당시 이 세상을 지배하고 있던 마수들,
오우거 메이지 팔부중이라는 여덟 종족의 귀신들을 강남아로마 물리쳐 문명 발달의
기틀을 만들어 놓았다고 한다. 그렇게 해서 인간들은 이 세계의 패권을


오우거 메이지들로부터 찾아왔고 그렇게 인간들에게 세계의 패권을 빼앗
긴 오우거들은 그후 강남아로마 귀신으로서의 힘을 잃고 단순한 몬스터로 전락해버렸
다. 마치 염마대전 때의 인간들이 지금의 인간에 비해서 훨씬 뛰어난 능
력을 지닌 신과 같은 종족이었던 것과 비견된다고 할까? 그런데 그런 희
귀종족을 강남아로마 죽였다니.


"그런거에 신경쓰지 말고 이 팔이나 놔라. 그런건 나의 프라이버시니까."
"프...프라이버시." 강남아로마
나는 강남아로마 기가 막혀서 캐스윈드를 바라보았다. 디모나도 좀 질리는지 그의 팔
을 놓았다.

강남아로마
 <b>강남아로마</b>
강남아로마


"자자. 그러면 가실까요?"
그림스위그는 우리들 모두에게 그렇게 말했다. 뭐 캐스윈드가 뭘 죽였건
어찌되었건 그건 강남아로마 신경쓰지 말자. 신경쓰면 정말 다시금 가슴속에서 공포
가 밀려온다. 캐스윈드가 언제 나를 알아채고 죽이려 들지 모르니 말이
다. 그럼 가볼까. 강남아로마 성황 오르테거 대제의 무덤을 도굴하러!


9월 23일
델시즈는 벨키서스 산맥의 강남아로마 북쪽으로 벨키서스 산맥과 임페리얼 가드 산맥
의 교차점에 위치한 협곡이었다. 이곳은 신성 팔마 제국과 라이오니아 왕
국의 국경지대인 셈이다. 정확히는 제국과 라이오니아, 그리고 브로큰 강남아로마
드의 삼국 접경인 셈이지만 아무도 이 근방엔 병력을 배치 하지 않았다.

강남아로마
 <b>강남아로마</b>
강남아로마


제국도 왕국도 휴머노이드들도, 아무도...
그것은 그만한 이유가 있기 때문이다. 첫째로 이곳의 지형은 굉장히 험하
다. 벨키서스 레인저처럼 산악 강남아로마 지형에 능한 사람들이면 모를까 그렇지 않

강남아로마
 <b>강남아로마</b>
강남아로마


으면 여기는 아무런 의미가 없다. 둘째로 그런 험한 지형 때문에 교역로
나 전장으로서의 가치가 없다. 차라리 그냥 벨키서스 산맥을 건너는 거면
모를까 계곡이 있는 루트를 통해서 대군을 침투시킨다는 것은 강남아로마 더더욱 미


친 짓이다. 계곡 사이는 거대한 급류가 흐르고 있고 구절양장으로 구비치
는 수류는 이곳을 넘는다는게 얼마나 무모한 짓인지 대변하고 있다. 뭐
그런 저런 이유에서 이곳은 병력을 배치할 강남아로마 필요도 없는 공백지로 남아있
다. 강남아로마


어쨌거나 그런 협곡들의 사이에, 델시즈의 넥서룬 신전은 숨겨져 강남아로마 있다고
했다. 이곳은 이미 두꺼비도 지나갈 수 없는 길이 되어버린지라 강남아로마 우리들은
다시금 두 다리로 걸어야 했다.
"가을이 다가오나봐."


니나는 하늘을 올려다 강남아로마 보고 그렇게 말했다. 확실히 이전 태양에 찌들었던
탁한 하늘이 이제는 점차 맑은 푸른 빛을 찾아가고 있었다. 그렇지만 여전히 낮은 더운가 보다. 더운가 보다~라고 강남아로마 의문형으로 말하는 것은 물론
나는 더 이상 더위를 느끼지 못하는 몸이 되었기 때문이지. 그거 참 아주 강남아로마